logo

English
                 
fgp7yXAB3uTiws8KtzrP.jpg 
勸學文 朱熹朱文公
권학문: 배움을 권하는 글. 주희주문공
勸學文 朱熹朱文公
배움을 권하는 글 주희주문공

少年易老學難成,
소년이로학난성하니,

一寸光陰不可輕。
일촌광음불가경이라.

未覺池塘春草夢,
미각지당춘초몽하야,

階前梧葉已秋聲。
계전오엽이추성이라.
배움을 권하다.
남송 성리학자 주문공

소년은 쉽게 늙고
학문 이루기 어려우니,

한 뼘의 시간을
가벼이 여기지 말라.

연못가에 봄풀 꿈이
미쳐 깨지 못하여,

섬돌앞 오동잎이
이미 가을소리로다.
 
池塘春草夢: 못가에서 봄풀의 꿈을...
th?id=OIP.hDEVnoO_Y9fiddrm6snvBAHaEs&pid

勸學文: 권학문: 배움을 권하는 글 Youtube


偶成(우성): 우연히 성립하다.Youtube


歷史上影響最大的十首詩: 역사상 영항 최대 십수시 Youtube


학도가(學徒歌) 작자 미상(作者未詳) : 연대 구한말(舊韓末) 장소 한양(漢陽)


학도(學徒)야 학도(學徒)야 청년학도(靑年學徒)야,
벽상(壁上)의 괘종(卦鐘)을 들어보시오.
한 소리 두 소리 가고 못오니,
인생(人生)의 백년(百年)가기 주마(走馬)같도다.

청산(靑山)속에 묻힌 옥(玉)도 갈아야만 광채(光彩) 나네
낙락장송(落落長松) 큰 나무도 깎아야만 동량(東廊)되네
공부하는 청년들아 너의 직분(職分) 잊지 마라
새벽달은 넘어가고 동천(東天) 조일(朝日) 비쳐온다

유신문화(維新文化) 벽두초(劈頭初)에 선도자(先導者)의 책임 중코,
사회진보(社會進步) 깃대 앞에 개량자(改良者) 된 임무로다.
농상공업(農商工業) 왕성하면 국태민안(國泰民安) 여기 있네.
가급인족(家給人足) 하고 보면 국가부영(國家富榮) 이 아닌가?

maxresdefault.jpg


譯文(역문)
青春的日子十分容易逝去,學問卻很難獲得成功,所以每一寸光陰都不能輕易放過。 沒等池塘生春草的美夢醒來,台階前的梧桐樹葉就已經在秋風裏沙沙作響了。
청춘의 날은 쉽게 가버리고, 힉문에 성공하기는 힘드니, 한 뼘의 광음도 가벼이 보내면 안된다. 못에서 자라는 봄풀의 꿈이 깨기도 전에, 계단앞 오동잎에서 가을바람 소리가 울린다.

注釋(주석)
《偶成》是南宋理學家朱熹所創作的一首七言絕句。此詩的前兩句是用自己的切身體會告誡年輕人們;後兩句是含蓄而形像地寫出光陰似箭、時不我待的感受。
우성이란 남송 리학가 주희가 창작한 한수의 칠언절구이다. 이 시의 전양구는 자기의 개인적 경험을 써서 젊은 이들을 경계시켰고, 후양구는 암시적으로 형상이 광음을 화살같이 가버리고 세월은 나를 기다리지 않음을 의미하였다.
學(학):학문. 學問,學業、事業。
一寸光陰(일촌광음):한마디의 시간ㄴ. 日影移動一寸的時間,形容時間短暫。
輕(경):가볍게 보다. 輕視,輕松放過。
未覺(미각):깨어나지 않아서. 沒有感覺、覺醒。
逸詩(일시); 전해 내려오지 아니한 시(詩); 佚名原作,传为尹吉甫采集、孔子编订 池塘春草夢(지당춘초몽):東晉詩人謝靈運《登池上樓》中有“池塘生春草,園柳變鳴禽”,是歌詠南國早春的句子。
階(계):섬돌. 台階。梧:梧桐,落葉喬木。

賞析(상석)
이 시는 작품연대는 미상이며 대략 소흥말년 즉 AD 1162년으로 추정. 일본에서 대성황이었고, 중국에서도 요원의 불꽃같이 퍼져서, 당분간 주희의 작으로 생각하였다, 그 취지는 청년은 광음을 귀하게 보고, 또 스스로 경계하라는 뜻이다. 이 시의 말씀은 명백하고 이해하기 쉽고, 형상은 선명하고 생동하며, 시간이 빨리감을 파악하여, 세월이 쉽게 가능 정도를, 못가에 봄풀의 꿈이 깨이지 않음을 쓰고, 섬돌앞 오동잎이 갑자기 가을소리를 냄에 비유하였으니, 이는 십분 적절하여, 힘쓰기를 권하는 역량이 배나 증가한다.
這是一首逸詩,具體寫作年代不詳,大約在紹興末年(1162)。日本盛傳此詩,我國大陸亦不脛而走,以爲爲朱熹所作,姑且存以備考。其主旨是勸青年人珍視光陰,努力向學,用以勸人,亦用於自警。該詩語言明白易懂,形象鮮明生動,把時間快過,歲月易逝的程度,用池塘春草夢未覺,階前梧桐忽秋聲來比喻,十分貼切,倍增勸勉的力量。
 
Kwan Ho Chung – January 4, 2021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6 운영자 2016.11.20 14883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6 운영자 2018.10.19 4130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1902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2016.06.28 운영자 2020.12.23 7525
412 後赤壁賦: 후적벽부 [6] 2021.10.22 정관호*63 2021.10.23 60
411 Bus 44 [2] 2021.10.04 온기철*71 2021.10.04 50
410 초원의 빛 [7] 2021.09.26 노영일*68 2021.10.02 261
409 누가 썼는지 참 잘 쓴 글 [18] 2021.08.27 이병붕*63 2021.08.28 77
408 My Story of The MODERN 4 [3] file 2021.07.28 정관호*63 2021.08.04 50
407 My story of the MODERN 3 [2] 2021.07.27 정관호*63 2021.07.29 31
406 My Story of The MODERN 2 [3] 2021.07.24 정관호*63 2021.07.25 54
405 Canada, Oh Canada, I cry for you!!! [10] 2021.07.02 이병붕*63 2021.07.04 79
404 愛蓮說(애련설): 연꽃을 사랑하다 [6] 2021.05.07 정관호*63 2021.05.16 54
403 秋風辭(추풍사) : 가을바람 노래 [3] 2021.04.23 정관호*63 2021.04.24 47
402 漁父辭 : 어부의 노래 [3] 2021.04.17 정관호*63 2021.04.18 40
401 春夜宴桃李園序 : 봄밤 도리원 연회 [2] 2021.04.10 정관호*63 2021.04.10 48
400 오래된 VCR Tape 를 정리하며 2021.03.09 최광택*70 2021.03.16 62
399 Phonetic Alphabet [1] 2021.02.20 최광택*70 2021.02.21 50
398 Tuscan Roads Aldous Huxley [5] 2021.01.15 정관호*63 2021.04.11 186
397 사주 팔자 [1] file 2021.01.11 최광택*70 2021.01.13 78
396 우리 주소 [3] file 2021.01.09 최광택*70 2021.08.23 122
395 팬데믹 [2] 2021.01.08 노영일*68 2021.01.27 92
» 勸學文(권학문): 배움을 권하다. 주희작 [5] 2021.01.04 정관호*63 2021.01.06 126
393 동양의 별자리 [6] file 2020.12.29 최광택*70 2021.01.01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