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絲綢之路(사주지로) :Silk Road : 비단길

 

I 絲綢之路(사주지로)

 

사주지로(絲綢之路; 독어:Seidenstraße;영어 : 英語:Silk Road )는 간략을 위해 사로(絲路)라고 부르며, 이 글자는 1877년 독일제국의 지리학자(地理學家) Baron Ferdinand von Lichhofen이 출판한 5권의 지도집(地圖集)에서 비롯한 용어이다.

사주지로(絲綢之路)는 장안(長安)에서 출발하여 감숙(甘肅), 신강(新疆)을 거쳐 중아(中亞; Central Asia), 서아(西亞: West Asia), 구주(歐洲: Europe)에 이르러 지중해(地中海; Mediterranean Sea)의 각국 육상통로를 나란히 연결한다. 최초의 사주지로는 서한(西漢)시절 장건(張騫)이 장안으로부터 출사(出使-출장) 하여 서역(西域)을 열었고, 가장 멀리는 서아제국(西亞諸國)의 육상무역통로(陸上貿易通道)에 도달하였다. 동한(東漢)에 이르러 반초(班超)는 재차 출장하여 오랫동안 황폐해진 서주지로를 통과하였고, 아울러 노선(路線)의 동단(東端)은 동한경사(東漢京師) 낙양(洛陽)으로 연장하였고, 서단(西端)은 연장하여 구주(歐洲-Europe) 즉 라마(羅馬-Rome)에이르렀고, 이는 현재의 완성된 사주지로를 말한다.

이 길은 [육로사주지로: 陸路絲綢之路]라고 칭하니, 미래에 생긴 다른 두 교통노선의 [사주지로]란 명칭과 구별하기 위하여서다. 왜냐하면 이 길을 따라 서편으로 운반한 화물중에 사주제품(絲綢製品)의 영향이 가장 컸기 때문에 이 이름을 얻었다. 이 기본 방향은 양한(兩漢)시기에 결정되었고, 남도(南道), 중도(中道), 북도(北道)의 삼조노선(三條路線)을 포함한다. 그러나 실제로 사주지로는 한가닥 길이 아니고, 또한 하나의 산, 강, 사막을 통과하는 도로망락(道路網絡: network)의 표식도 없으며, 아울러 또한 사주(絲綢)는 오로지 화물중의 일종이었을 뿐이다.

광의(廣義)로는 사주지로는 고대로부터 개시되어 계속 형성되었고, 구아대륙(歐亞大陸-Eurasian continent)과 심지어 북비(北非: North Africa)와 동비 (東非: East Africa)등 모두 포함한 먼거리의 상업무역과 문화교류의 선로(線路)를 총칭한다. 상술한 노선에 추가하여 5세기(五世紀)전에 생겼던 초원사주지로(草原絲綢之路)는 중세기 초년(Early years of the Middle ages)에 형성되었고, 송대(宋代) 에 거대한 힘을 발휘한 해상사주지로(海上絲綢之路)는 서북사주지로(西北絲綢之路)와 동시에 출현하여서, 송초기(宋初期)에 서북사주지로를 대신하여 노선의 통신교통용으로 남방사주지로(南方絲綢之路)를 이루었다.

2014년 6월 22일 두합(杜哈: Duha)에서 열린 제38회 세계유산위원회회의(世界遺產委員會會議)에서 사주지로와 경항대운하(京杭大運河)함께 연합국교과문조직(聯合國教科文組織)이 세계유산(世界遺產)명단에 올렸다.

 

I-1 노선(路線)

 

I-1-1. 전통사로(傳統絲路)

사주지로는 일반적으로 3단으로 나누어 북, 중, 남의 세개의 선로로 되어있다.

동단(East section 東段) : 장안(長安)으로부터 옥문관(玉門關), 양관(陽關)까지 (西漢時期由張騫開闢) 서한시기에 장건이 개관(開闢)

중단(Middle section 中段) : 옥문관, 양관으로부터 서쪽으로 총령(蔥嶺)까지 서한개관 : (西漢開闢)

서단(West section 西段) : 총령(Congling)에서 서행하여 중앙아시아, 서아시아를 경과하여 구주에 도착 (동한개관: 東漢開闢))

 

I-1-1a 동단(東段; 동쪽부분-East Section)

노선을 선택할 때 육반산(六盤山)을 넘고 황하(黃河)를 건너는 안전과 편리를 고려하였다.

세 노선 모두 장안에서 출발하여 무위(武威)에 이르러 장액(張掖)에서 합치고 다시 하서주랑(河西走廊)을 따라 돈황(敦煌)에 이른다.

 

(1)북선(北線): 경천, 고원, 해원, 중위, 정원(涇川、固原、海原、中衛、靖遠)을 거쳐 무위에 이르니 노선이 최단이지만 단지 연도에 물이없어 보급이 쉽지 않다.

 

(2)남선(南線): 봉상, 천수, 농서, 임하, 낙도, 서령(鳳翔、天水、隴西、臨夏、樂都、西寧)을 거쳐 장액에 이르며 단지 길이 길다.

 

(3)중선(中線): 경천(涇川)을 거쳐 평량, 회령, 난주(平涼、會寧、蘭州)를 지나 무위에 이르니, 거리와 보급이 모두 적절하다.

 

10세기말에 북송(北宋)은 하서주랑의 서하영토(西夏的領土)를 우회하여 천수(天水)를 따라 청해(青海; Qinghai)를 경유하여 탑리목분지(塔里木盆地:Tarim Basin)에 이르는 :청해도(青海道; Qinghai Road)”를 열었다. 즉 북송시기에 한줄기 새로운 육상사주지로 (陸上絲綢之路)의 동단상로(東段商路; Eastern Commercial Road)를 열었다,

 

I-1-1b 중단(中段)

중단은 주로 탑리목분지내에 있는 노선들이니, 그들은 연주(綠洲; Oasis)와 사막의 변화에 때때로 변천한다.

3선 내에 많은 分岔(분차-갈림길)와 支路(지로-갈래길)이 있었고 특히 안서 4진(安西四鎮)내에 네 도시속에 있었다. 양관을 따라 누란(樓蘭) 혹은 약강미란(若羌米蘭;Ruoqiang Milan ) 연주(綠洲: Oasis)에 이르러 소륵하(疏勒河)와 아이금산북록(阿爾金山北麓;Northern foot)을 따라 천리가 넘는 고모탑격사막(庫姆塔格沙漠; Kumtag Desert )을 건너니, 역사상 이 노선은 여행에 기점을 만들 연주나 문명이 없었다.

양관의 동편과 미란과 누란의 서편에는 많은 연주(Oasis)가 있었다. 이리하여 [서출양관무고인(西出陽關無故人);: 왕유의 위성곡: 서편으로 양관을 떠나면 친우가 없으니!)의 시는 양관의 서편사주지로의 공포를 그렸고, 이 길은 후에 313국도(國道)가 되었다.

 

(1) 남도 (南道: 又稱于闐道) : 동으로 양관에서 시작하여 탑극납마간사막(塔克拉瑪干沙漠; Taklimakan Desert)남연을 따라 납간(선선), 화전(우진)과 사차등 토로번(吐魯番)을 경유하여 총령(蔥嶺; Congling)에 이른다. [東起陽關,沿塔克拉瑪干沙漠南緣,經若羌(鄯善)、和田(于闐)、莎車等至蔥嶺。]

 

(2) 중도(中道): 옥문관에서 시작하여 탑극납마간사막 북연을 따라 납포박(누란), 토로번(거사, 고창), 언기(위리), 고차(구자), 아극소(고묵), 객십(소륵)을 경유하여 비이간납분지(Fergana Basin: 대완)에 이른다. [起自玉門關,沿塔克拉瑪干沙漠北緣,經羅布泊(樓蘭)、吐魯番(車師、高昌)、焉耆(尉犁)、庫車(龜茲)、阿克蘇(姑墨)、喀什(疏勒)到費爾干納盆地(大宛)]

 

(3) 북도(北道): 안서(과주)에서 시작하여 천산북록으로 가서 함밀(이오), 길목살이(정주), 이령(이리)를 경유하여 직접 쇄옆에 이른다. 북로는 겨우 당조시에 개관한 사로(사주지로)이다. [起自安西(瓜州),走天山北麓,經哈密(伊吾)、吉木薩爾(庭州)、伊寧(伊犁),直到碎葉。北道是唐朝時才開闢的絲路。]

 

I-1-1c 서단(西段)

총령서편으로부터 구주(Europe)에 직접 이르는 길은 사주지로의 서단이며, 그는 북중남 3선에 구별하여 중단의 삼선이 서로 대응한다. 그중 과해(裏海; Caspian Sea)를 경유하여 군사탄정보(Constantinople)의 노선을 성당시대에 열었다.

 

(1)북선(北線): 함해(鹹海; Aral Sea), 과해(Caspian Sea), 흑해(黑海; Black Sea)의 북안(North Shore of the Black Sea) 로부터 탈라사(怛羅斯), 아사특납한(阿斯特拉罕; 이체이; 伊蒂爾: Astrakhan; Itir)등을 경유하여 이사탄보(伊斯坦堡.: Istanbul), 즉 군사탄정보(君士坦丁堡; Constantinople)에 이른다.

 

(2)중선(中線): 객십기(喀什起; Kashgar)로부터 비이간남분지(費爾干納盆地; Fergana Basin), 살마이한(撒馬爾罕; Sarmakand), 포합납(布哈拉; Bukhara)등으로 가서 마십합덕(馬什哈德;Mashhad), 이랑(伊朗; Iran)에 이르러 남선과 더불어 회합한다.

 

(3) 남선(南線): 박미이산(帕米爾山; Pamir Hil;l)으로부터 시작하여, 극미이이(克什米爾; Kashmir)로 부터 파기사탄(巴基斯坦; Pakistan)과 인도[印度; India]로 진입하여, 가히 백사와(白沙瓦; Peshwar), 객포이喀布爾; (Kabul), 마십합덕(馬什哈德; Mashhad), 파격달(巴格達; Baghdad), 대사마혁(大馬士革; Damascus)등 따라 구주로 갈수있다.

 

I-2 기타사로(其他絲路)

전통사로를 제외하고서는 오히려 구아대륙(歐亞大陸; Eurasian Continent)북부에 유목민족이 사용한 초원사주지로가 있어서, 남아시아에서 교류했던 남방사주지로와 더불어 해로를 따라 행진한 해상사주지로도 있다.

 

II 역사발전(歷史發展)

 

II-1 원고시기(遠古時期)

고대 일찍이 비록 인류가 상상하기힘든 자연적위험에 도전을 당면하였지만, 구아대륙(歐亞大陸) 동서지간(東西之間)에서 많은 사람이 생각하듯이 고립되지는 않았다. 옛애급(Ancient Egypt), 양하유역(Mesotamia), 인도하유역(印度河流域; Indus Valley)과 황하유역의 북쪽 초원에 허다한 연결은 (아직) 되지 않은 소규모의 무역노선이 초원의 길을 형성하였다. 이 길을 따라 많은 고고학적 발견이 확인되었다. 이 길(條路)은 가장 이른 사주지로의 원형(原型)이었다.

조기 사주지로에서 사주(비단)가 주요 교역물자는 아니었고, BC 15세기 전후에 중국상인들이 탑극랍마간사막(Taklamakan Desert) 변방으로 이미 출입하여서, 신강지역의 화전옥석(和田玉石)을 구매하고 동시에 조개껍질등 바다 특산물을 팔았고, 동시 아시아지역에서 소규모무역을 진행하였다.

순종말과 기타 장거리 운반에 적합한 동물을 부단히 사용하여서, 대규모의 무역문화교류를 성취함이 가능하였다. 예컨대 아랍백인(阿拉伯人; Arab)이 갈증, 가뭄과 가아를 잘 인내하던 단봉낙타(單峰駱駝)를 BC 11세기에 사업성 여행과 운송에 사용했다.

아시아와 유럽 대륙에 분산되었던 아리안인(雅利安人: Aryans), 사기태인 (斯基泰人;Scythians), 살이마제아인(薩爾馬提亞人:Salmatians)이 BC31세기에 말의 사육을 개시하였다고 전한다. 곧 쌍봉낙타(雙峰駱駝:Bactrian camels)도 상업여행에 사용되었다.

비옥한 산골짜기는 어느때나 어디서나 유목민족과 대상들을 운송하던 가축으로 그들은 안정되었고, 가까이서 물, 음식, 연료를 공급하였다. 여행대 혹은 군대는 그 연도에 있는 군주국가가 그들의 존재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고, 또 적의도 일으키지 않았으며, 장기 진행하고, 장기간 길고 긴 여행을 할 수있었다.

 

II-2 최초적발전(最初的發展)

 

II-2a 중국(中國)

상대제왕무정배자(商代帝王武丁配偶:婦好)무덤의 고고연구중 사람들이 신강의 연옥(軟玉)이 발견되었다. 이는 적어도 BC13세기에 중국은 이미 서역 내지 더 원거리지역과 상업무역의 왕래가 시작되었음을 설명한다.

진인곽복(晉人郭璞)은 목천자전(穆天子傳)에 기재하기를, BC963년 주목왕(周穆王)이 일찍이 비단을 휴대하고 금은의 귀중품을 서행하여 과해(裏海; Caspian Sea)연안에 이르렀는데, 아울러 화전옥(和田玉)을 갖고 중국에 돌아왔다. 비록 이러한 설명의 진실성은 정론이 아니지만, 오로지 사주지로 동단에 연한 발굴에 그 시기의 사주제품을 발견했음으로 확인하였다. 전국시기에 중원지구는 상당한 규모의 대외경제교류가 있었다.

사기·조세가<史記·趙世家>중에 소려(蘇厲)와 조혜문왕(趙惠文王)의 대화 일단을 기록하였다: “말과 호견(胡犬)은 동으로 가지 않고 곤산의옥(崑山之玉)은 나오지 아니하니, 이 세가지보배는 왕이 갖지 못했습니다.” 소려는 조국(趙國)이 외국과의 무역을 통하여 재부(財富)를 얻었음에 조혜문왕을 비평한 측면적 설명을 하였다: 그 이유는 사람들이 믿기를, 곤산의 옥은 곤륜에서 생산되는 연옥이고, 오랑캐개는 중과 서아시아의 개종된 품종으로 생산된다고 함이다..

 

II-2b 중아시아(中亞; Central Asia)

BC5세기경 하서주랑(河西走廊: Hexi corridor)이 열려서 중원과 서방의 무역교류가 증진되고, 탑리목분지(Tarim Basin)내 인도인과 유럽인의 녹주성방국가(綠洲城邦國家: Oasis City-States)가 일어났는데, 그들은 선선(Shanshan), 구자(Qiuci), 누란(Loulan), 소륵(Shule), 차말(Qiumo):[鄯善、龜茲、樓蘭、疏勒、且末]등 국가가 분분히 같은 시기에 점차 출현하였다. 당시 구주국가, 새리사(賽里斯; Serris)는 이미 출현하였다. 이런 종류의 소규모 무역교류는 장건 이전에 동서방간에 직접 간접등 각종방식으로 장시간 지속됬던 무역교류였다고 믿는다.

 

II-2c 중동(中東; Middle East)

세계 최초로 출현한 국가의 문명의 하나로, 현재 대단히 많은 고고적 발견과 증명하였듯이 옛애급인은 일찍이 북아프리카, 지중해 그리고 서아시아에서 무역을 하였고, 사람들이 믿기를, BC14세기에 애급인은 해선(Sea boat)을 이미 만들어 바다에 띄웠다.

애급에서는 발견하기를, 5,000여년전에 아부한의 청금석(Lapis Lazuli from Afganistan)을 생산하였고, 애급인은 이미 일종의 무역을 사주지로의 도로상에서 전개하였다. 어떤 사람은 믿기를 애급에서 적어도 BC1,070년에 사주의 잔해 조각(絲綢殘骸的碎片; Fragments of silk wreckage)이 발견되었으니, 적어도 BC1,070년에는 애급에서 이미 중국과 더불어 간접적인 무역왕래를 했다고 믿는다.

그러나 이후 오래지 않아서 애급에서 사주의 지위는 폭락하여서 역사책에서 장시간 자취를 감췼다. 동시에 BC11세기에 그 사주가 중국의 누에배양기술(中國養蠶技術)에서 나온 사주인지 아니면 지중해연안 누범특(Levant), 혹은 중동의 황야에서 나온 비단인지는 대단한 논란의 화제이다.

화전(Hotan)에서 출토된 산보납괘담(山普拉掛毯; Sanpura tapestry)에서 무사 한 명과 희랍의 반인반마(半人馬; Centaur)의 그림으로 짜여있고, 인마의 외투와 무사의 깃(Collar)은 도안이 원래 희랍식에서 중아시아의 변체(變體)이며 BC3-4세기로 추정된다.

고대애급(Ancient Egypt), 려범특(黎凡特; Levant), 소아세아(Asia Minor), 대이랑(大伊朗; Greater Iran)을 지배했던 중앙집권제국가 아계미니덕 왕조(阿契美尼德王朝; Achaemenid Dynasty BC533-BC334) 국왕 강비서사2세 (岡比西斯二世; King Cambyses II: BC529-BC522)와 대류사1세(Darius I: BC522-BC486) 통치하에 사방으로 확장했던 파사(波斯; Persia)가 중앙과 서부아시아의 광대한 지역에 군주제국가를 수립하였다. 사료에 의하면 제왕은 신선한 애애금해 (愛愛琴海; Aegean Sea)의 물고기와 고향 파사(波斯; Persia)의 물을 즐겼다.

대류사1세(Darius I)는 이 목표를 위하여 중앙집권군주제국가,즉 아계미니덕 왕조 (Archemenid Dynasty)와 수도 소살(蘇薩; Susa)을 연결시켜, 소아세아(Asia Minor) 이불소(以弗所; Ephesus)와 살적사(薩狄斯; Sardis)에 이르는 길이 1,600공리 (公里; Kilometer)의 파사 어도(波斯御道; Persian Imperial Road)가 오로지 왕실사용하는 황도로써 전길이에 역참(驛站; Post stations)을 설립하였고, 거기에는 좋은 말과 승마인이 있었고, 황실에서 필요한 물품은 우선적으로 이 길을 통하여 첫번째로 보냈고, 그리고 왕의 지시는 전국으로 전파하였다.

파이간 반도(巴爾幹半島; Balkan Peninsula)의 군주제국가, 마기돈(馬其頓王國; Macedon)왕국의 국왕 아력산대대제(亞歷山大大帝; Alexander the Great)는 구라파, 아시아, 아프리카 3주에 걸친 마기돈제국을 건립한 후, 그의 계승자 탁늑밀1세(Ptolemy I)가 최종으로 애급을 얻어 탄늑밀왕조(Ptolemaic dynasty)를 건립하였다.

계승자들의 전쟁은 260년이나 계속되었고, 희랍인(希臘人)은 아주 서부(亞洲西部)를 통치하도록 색류고제국(塞琉古帝國; Seleucid Empire)을 보존하였고, BC250년에 대하(Daxia)와 율특(Sogdian)에 거주했던 색류고제국총독 적오다특 (塞琉古帝國總督狄奧多特; Theodore)은 대하와 율특(大夏和粟特)으로부터 독립하여 안식과 대완으로 영토를 확장하였고 그는 그의 후계자 덕미특리1세(德米特里一世; Dmitry I)는 사기태인(Scythians)과 살리마제아인 (Sarmatians) 지구 안식(安息; Psippa)과 대완(大宛; Dawan)으로 영토를 확장했다.

그는 계속하여 마기돈인(Macedons) 과거의 도로를 따라 서편으로 개척하였다. 대하국왕 구서덕모사(歐西德姆斯; King Osidmus of Great Xia)가 영도할 때 대하가 관리하던 최동방 경계는 고잔(苦盞; Khujand)으로 추진하고 또 초과하여서 그들의 정찰대는 BC200년 전후에 소륵(疏勒)에 이르러 통과하였고, 유사이래 가장 이르게 고증할수 있는 일차 중원과 서방을 연접하는 활동이었다.

옛 희랍역사학가 사특납파(斯特拉波; Strabo)는 이 업적을 일찌기 평가하기를, “그들은 심지어 자기국가국토를 개척해서 색리사(塞里斯; Seres=China)와 불림니(弗林尼; Phryni)에까지 갔었다.

 

II-3 BC1세기-AD7세기

 

II-3a 장건의 서행(張騫的西行)

BC2세기 중국의 서한왕조에서 문경의치 (文景之治)를 경과하여 국력은 점차 강성하였다. 제7황제 한제유철(漢帝劉徹)은 흉노를 공격했고, 서역제국과 한조가 연합할 계획을 세웠고, 이에 장건을 파견하여 모돈선우(冒頓單于)로부터 쫓김을 당한 대월씨(大月氏)에게 파견하였다. 건원2년(BC139년)에 장건은 100여인의 수행원을 데리고 장안으로부터 출발하여 밤낮으로 서행을 하였다.

장건일행은 도중에 흉노에게 포로가 되어, 십여년을 연금생활을 겪었다. 그들은 도주후 고난을 겪으며 계속 서행을 하여서 대완(大宛), 대월씨(大月氏) 그리고 대하(大夏)에 도달하였다. 대하시장(大夏市場)에서 장건은 대월씨의 모전(毛氈: Felt of the Dayue family), 대진국의 해서포(大秦國的海西布; the Haixi cloth of the great Qin Kingdom), 그리고 특히 서한촉군의 등죽장과 촉포(蜀郡的鄧竹杖和蜀布; the Deng Zhuzhang and Shu cloth of the Shu County of the Western Han Dynasty) 즉 등나무로 만든 대나무지팡이)와 촉의 삼베(蜀布)등을 보았다. 이로인하여 그는 촉을 통하여 길이 신독(身毒; 인도)과 대하까지 통한다고 추리하였다.

BC126년 많은 우여곡절(迂餘曲折)끝에 장안에 돌아왔는데, 출발때 100여인이 돌아오니 겨우 본인과 당읍부(堂邑父)뿐이었다. 사서상 장견의 처음서행을 “착공(鑿空)” 즉 새로 길을 들어냈다고 기리었다. 이는 유사이래 제1차로 중국이 서역에 파견한 제1개사단(第一個使團)이었다.

BC119년 장건은 중랑장(中郎將)이 되어 또다시 제2차 서역으로 출사하여서 4년기간에 그와 그의 부장이 선후로 오손, 대완, 강거, 대월씨, 대하, 안식국[烏孫、大宛、康居、大月氏、大夏、安息國阿薩息斯王朝、身毒等國: Wusun, Dawan, Kangju, Dayueshi, Daxia, and Parthian State], 아살식사왕조(阿薩息斯王朝:Assathis), 신독(身毒: 인도)등 나라에 이르렀다.

장건이 서역각국에 1차출사한 이후 한무제에게 서역에 관한 상세한 보고를 한 후 한조는 서역에 대한 외교정책은 월씨(月氏)와의 단합으로 흉노를 압박함에서 만리의 광활한 땅 , 90국어의 번역 그리고 전세계를 지배하는 위덕(威德)에의 강렬한 욕망으로 변하였다.

아울러 BC104-102년 이광리(李廣利)의 대완국과 최종전투에서 승리한이후 탑리목분지의 인도와 구주인의 도시국가(城邦國家: City-state)가 차례로 한조정정부(漢朝廷政府)의 관활(管轄)을 받아드리고 이리하여 오루(烏壘: Wu Lei )와 위리(蔚犁; Wei Li)등지에 수천군인을 둔전(屯田)하고 주둔(駐軍)하였고, 아울러 무기교위(戍己校尉)를 설치하여 그곳을 관활하고 후에 서역과 장안의 교류를 촉진하며 신분이 낮은 상인을 대량으로 모집하여 조정이 배급한 물품을 이용하여 서역각국에 이르러 상업을 경영하였다.

이런 모험정신을 구비한 상인중 대부분은 부유한 거상이 되었고, 이것은 사주지로의 무역활동에 더 많은 사람들을 이끌었고, 동시에 한조는 각 검문소(關卡;Checkpoint)에서 해관세(海關稅; Custom duty)를 거두어 거대한 이윤을 얻었다.

탑리목분지의 쟁탈이 한조와 흉노의 반복하던 중 사로상에 강도가 횡행함을 고려하여 서역을 관리하도록 한선제신작2년(漢宣帝神爵二年; BC60년)에 한조대서역 직접관할기구(漢朝對西域的直接管轄機構)인 서역도호부(西域都護府)를 설립하였다. 한조정은 서역관리를 임명함으로써 사주지로의 동서방교류의 길을 열고 번영의 시대에 들어왔다.

 

II-3c 대규모무역(大規模的貿易)

당시 라마인은 BC63년에 서리아(Syria)의 색류고제국(Seleucid Empire)을, 그리고 BC30년에 애급(Egypt)의 탁늑밀왕조 (Ptolemy Dynasty)를 정복후, 게다가 장건의 서역각국 1차 출사 후, 극동지역의 중국은 국력을 서방진출에 확대하여 , 사로통과의 교류와 무역은 인도, 동남아, 석난도(錫蘭島; Ceylon), 중국, 중동, 비주(非洲; Africa)와 구주간에 신속히 발전하였다.

많은 신기한 상품, 기술과 사상의 원천은 부단히 구주, 아주, 비주(非洲) 의 3주 각개 국가에 유행하였다. 대륙간의 무역통신은 규측적이고 질서 정연하였다.

라마인(羅馬人; The Romans)은 흔쾌히 이런 조항의 상도(商道)에 가입해서, 1세기부터 라마인은 아살식사(阿薩息斯王朝; Assathis)왕조, 귀상(貴霜帝國; Guisshuang)제국과 아극소모(阿克蘇姆帝國; Axum)제국으로부터 수중에 받은 중국사주에 열렬히 매혹되었다-

비록 라마인은 사주를 나무에서 채취한다고 믿었고, 새리사인 (중국인)이 그들의 수림속에서 모직품을 획득하여 그걸 물에 잠갔다가 빗질을 하여 흰잎을 떨어뜨리고 그것 생산이 대단히 힘들고 지구의 다른편에서 온다고 믿었고, 라마의 소녀들은 반투명의 비단옷을 입고 대로를 활보했다. 주신의 광녀가 사주외의를 입은 벽화는 노보림니박물관 (義大利那不勒斯博物館; Museum of Naples, Italy) 벽화에 있다.

이때 사주는 라마인을 열광시켜서 추구의 대상이 되었다. 옛 라마시장에서 사주가격은 1파운드당 12량인 금값에 상당했다. 이리하여 라마제국 황금이 대량으로 국외로 나갔다. 이에 원로원이 단연 사람들이 비단옷 입음을 금지하는 법령을 제정하여서, 황금의 유출이외에 이유는 비단옷 입음은 비도덕적이다고 하였다.

역사기록에 의하면 극려구패특납(克麗歐佩特拉; Cleopatra)는 또한 사주애호자였다. 오직 라마인만이 동방의 신기한 물건에 흥미를 끈게 아니었다. 애급 역사상 유명한 왕비 극리오박특랍7세(克利奧帕特拉七世; Cleopatra VII)는 사절을 접견할 때 사주 외의(外衣; Coat)를 입었고, 아울러 이 제품을 특히 애호하였다.

AD97년 동한장군 반초(班超)는 중아지역에서 중국의 지배적지위를 재차 건립하였고, 파감영(派甘英)은 대량의 사직품을 휴대하고, 파사만(Persian Gulf)과 라마의 서리아행성(敘利亞行省; Syrian Province of Rome)에 도달하였는데, 당사 안조극이남(安條克以南; South of Antioch)은 라마의 애급행성적영역(Territory of Egyptian province of Rome)이었다. 이 시기에 중국과 애급은 처음으로 공식 통신이 이루어졌다.

기재된 것에 의하면 중국과 기타 대국의 공식통신은 이에 멈추지 않았다. 후한서 기록에 의하면 AD166년, 한환제 연희9년(漢桓帝延熹九年)에 라마제국은 제1차특사가 한왕조에 이르렀다. 이 사자가 한조에 도달한후 라마제국국왕안돈(Anton)의 명의로 한조황제환제에게 예물을 선사하였다.

그의 사후 마이고사·오열리오사(馬爾庫斯·奧列里烏斯: Marcus Aurelius)가 왕위를 계승하여서 사자는 어떤 왕이름으로 한조황제에게 인사를 전해야할지 몰랐고, 그래서 편리하게 라마국왕 안돈 (Anton)이라고 했다.

라마의 사자는 제님군(濟南郡)을 따라 북부 평원군(平原郡)에서 바다로 나가서, 해로를 통하여 현재 월남(越南)의 동경(東京)에 도달하고, 아울러 서우뿔, 상아, 대모(Rhino horn, ivory, tortoiseshell)등 사치품을 샀고, 한조는 라마 사자로부터 천문학서적을 얻었다.

 

II-4 서방에서 동방으로(從西方到東方)

사로는 제4차십자군(第四次十字軍)은 위니사공화국(Republic of Venice)이 정벌하고 국나탄정보(Constantinople)를 함락한 후 몰락하여서 이에 서반아(Spain)와 포도아(Portugal)는 이대리(Italy)와 위니사공화국과 열나아공화국(Republic of Genoa)과 비살공화국(Republic of Pisa)과 함께 악도만제국(鄂圖曼帝國; Ottoman Empire)에 의하여 통제된 지중해와 더불어 옛사주지로를 우회하기를 시작하였고, 해로를 경유하여 남아와 동아를 접속하였고, 아울러 사로무역보다 더 큰 이윤을 획득하기 희망하였고, 어떤 국가는 본국의 신앙적종교(信仰的宗教)를 동방에 전파하기도 희망하였다.

1492년 서반아여왕 이사패랍1세(西班牙女王伊莎貝拉一; Queen Isabella I)의 자금을 받은 열라아인가륜포(Genoese Columbus)는 먼 항해를 하였는데 목표는 최종적으로 인도에 도달함이었고, 아울러 사로보다 더 좋은 무역통로를 열고자 하였는데, 오로지 발견한 건 실망스럽게도 신대륙미주의 파합마군도(巴哈馬群島; Bahamas in the Americas)였고, 후에 신대륙미주가 발견되었음을 증명하였고, 가륜포 이후에 서반아제국(Spainish Empire)과 포도아제국(Portugese Empire)[西班牙帝國和葡萄牙帝國]의 탐험가들은 미주에서 세계적 식민지 시대를 열었다.

17세기이후 하란(Netherlands)과 영국은 계속적으로 비주, 미주, 남태평양으로 그들의 세력을 확대하였다. 19세기 초엽에 비록 구주강국은 해상에 퍼져있었지만, 중국은 서방에서 동경의 땅이 되었고, 이는 가장 전성하였던 고대문명이었고, 학자들은 사로는 중국과 서방의 교류사상 정신세계의 영향을 가져 왔다고 깊이 인정하였고, 이에 근대의 서방의 200년기간을 조성하여, 중국과의 교역에서 거대한 이윤을 얻었다고 인정하였다.

 

II-5 세계유산(世界遺產)으로 등록되다.

1998년부터 중국은 사주지로를 세계유산의 항목으로 신청하였다. 2006년에 중국은 합살극(Kazakhakstan), 길이길사(Kyrgysztan), 탑길극(Tajikistan), 오자별극(Uzbekistan), 십고만 (Turkmenistan)[哈薩克、吉爾吉斯、塔吉克、烏茲別克、土庫曼五國]등 5국이 중국과 더불어 공동으로 유산신청을 하였다.

2014년 6월 22일에 두하에서 거행한 제38회 세계유산위원회회의(第38屆的世界遺產委員會會議)상, 연합국교과문조직(UNESCO)에 의하여 사주지로는 경항대운하(京杭大運河; Beijing-Hangzhow Grand Canal)와 더불어 세계유산으로 상장되었다.

 

III 경제문화교류(經濟文化交流)

 

III-1 상품교류(商品交流)

사주지로의 명칭과 같이 7,000km이상의 먼거리에 있던 사주와 같은 원산의 자기(瓷器) 즉 사기그릇은 당시 동아시아의 강성한 문명의 상징이었다. 사주는 오로지 사로상의 중요한 사치소모품이 아니었고, 역대 중원왕조의 일종의 유효한 정치수단이었다:

중국의 우호사절은 서역내지 더 먼국가에 출사할 때 자주 사주를 양국의 우호의 유효한 수단으로 표시하였다. 더욱이 사주의 서방 전파는 서방국가의 중국에 대한 인상을 변경시켰다. 서방의 군사탄정보 (Constantinople)까지 전파한 사주와 도자기의 값이 대딘하 높았기에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중국과 동아시아가 물산이 풍부한 부유지구라고 인정하게 되었다.

각국 원수와 귀족은 일찍이 비니기 적색(Phoenician red)으로 염색한 중국사주를 입고 집안에서는 도자기그릇을 사용하는게 영광의 상징이 되었다.

이외에 아부한(阿富汗; Afghanistan)의 청금석(lapis lazuli)은 상인부대 (Caravan)의 부단한 행진으로 구주와 아주 각지에 유입되었다. 이러한 사주의 무역보다 더 일찍 구주아주대륙에 있었던 구주와 아주 무역교류에 공헌을 하였다.

이런 진귀한 상품은 일찍이 양하유역(Mesopotamia) 각국의 재부(財富)상징이었다. 이 청금석이 인도에 들어온 후 이는 불교도(佛教徒)가 소중히 모신 칠보(七寶)의 하나가 되어서, 청금석은 점차 유원(悠遠)한 종교의 색채를 첨가하였다. 포도, 핵도, 호나복, 호초, 호두, 파채, 황과, 석류(Grapes, Walnuts, Carrots, Peppers, Pea beans, Spinach, Cucumbers, Pomegranates) 등이 전파되어 동아인의 일상음식에 많은 선택이 첨가되었다.

서역특산적 포도주(葡萄酒)는 역사적 발전과 중국의 전통음주문화에 융합 되었다. 상인부대(商隊)는 주로 철기, 금기, 은기, 거울(Iron, gold, silver, mirrors)과 기타 호화제품을 운송하였다. 한편 중국으로 수입된 물품은 희귀동물, 조류, 식물, 가죽제품, 약재, 향료와 보석류등이었다.

 

III-2 문화교류(文化交流)

예낙위(芮樂偉)와 한삼(韓森)교수가 인정하기를: 만일 오로지 화물 무역의 중량과 왕래한 사람 숫자만 본다면, 사주지로는 역사상 교통량과 왕래인수는 비교적 적었다. 하지만 사주지로가 역사를 바꾼 이유는 그 길을 걸어간 사람들이 자기의 문화를 전파시켰기 때문이다.

 

III-2a 제지(製紙)와 인쇄술(印刷術)의 서방으로 전달

BC 1세기부터 제지공예율(製紙工藝率)이 중국에서 발명되었고, 한화제원흥원년(漢和帝元興元年; AD 105) 채륜(蔡倫)이 제지술을 개량하기 8세기중엽까지 하였고, 오로지 동아와 동남아부분국가가 겨우 제지공업을 발달시켰다. 사주지로의 번영에 따라 종이제품이 서역에 시작되었고, 이어서 더욱 먼지방에도 출현하였다. 누란유적지에서도 고고학적탐구에 2세기의 옛 종이를 발견하였다. 중아지구에서 비록 종이를 썼지만, 제지 작업장의 증거는 없다.

많은 사람들은 제지기술의 서방전파는 중아시아, 서아시아 그리고 구주에 일차적 거대한 변혁을 일으켰다고 생각하지만, 최조의 상황은 의외에 일이었다: AD751년에 당조가 신흥 아발사왕조(Abbasid Dynasty)와 중아의 달라사전투(怛羅斯戰役; Talas battle)에서 삼만의 당군을 잃었고, 아랍백군대 (Arab Army)는 당군포로들을 사주지로를 따라 철마이한(撒馬爾罕;Samarkand)에 데리고 왔다.

이에 포로중에 제지기술에 유능한 장인이 있어서 최종제지기술이 이사란세계(Islam world)에 전파되었고, 그 후 14세기에 의대리(Italy)의 서서리도와 이비리아반도(Sicily and Iberian Peninsula)에, 15세기에 서구와 중구(Western and Central Europe)에 전입되었다.

서역지구는 사막이 빽빽하게 덮였고, 여러나라의 번영은 자주 물과 불가분의 관계였다. 천산과 곤륜산의 녹은 어름물은 서역의 주요한 보급 수자원의 하나였다.

그러나 어름물을 수집함은 쉽지 않은 사정이었고, 녹은 후 적취하기에는 산길의 물이 단시간에 증발하거나, 지하로 스며 들어갔다. 한선제재위시(漢宣帝在位時)에 군대를 파견하여 서역에 집결하고 농업을 발전시킬 때, 산간지역 감아정 (坎兒井; Karez)의 우물도랑연결기술은 군인이 서역에서 사용한 수원을 이용하였는지 그리고 더 먼 국가에까지 전파되었는지 논란의 여지가 있다.

즉 서역지구에 감아정기술(Karez technology)이 중국이나 파사 (Persia)로부터 전입되었는지는 논쟁의 문제이다.

그러나 우물-수로(井渠技術; Well-canal)기술과 천정법(穿井法; Well traveling method)은 중국으로부터 서방으로 전달되었다고 증명되었다: [태사공서]중 기재; 이사장군 이광리(貳師將軍李廣利)가 군을 거느리고 대완을 공격할 때 수원을 끊어버리는 방식을 이용하여 성시를 포위하였다. 그러나 완성속에 방금 얻은 한인이 우물을 팔 줄알아서, 대완인으로 하여금 대단히 오랜 시간을 버티게 하였다.

고대중국의 인쇄술은 사로를 따라 점차 서부로 전파된 기술의 하나였다. 돈황, 토로번(Turpan)등지에 조판인쇄(Engraving)의 목각판(Woodblock)과 부분지제품(Some paper product)을 발견하였다. 그중 당대 금강경 조판《金剛經》彫版은 현재 영국에 보존된것과 똑같다. 이는 인쇄술이 중아에 이미 8세기에 전파되었음을 설명한다.

13세기에 많은 구주전도사와 사절(歐洲傳教士和使節)이 사주지로를 따라 와서 원조(元朝) 도성(都城)에 이르러 몽고황제를 배견하고, 아울러 이런 종류의 기술을 갖고 구주로 돌아갔다. 1450년 구주인 고등보(Gutenberg)는 인쇄술을 써서 성경(Bible) 일부를 인쇄하였다.

1466년 첫번쩨 인쇄창(Printing house)이 의대리 불라륜살(Florence Italy)에 출현하여서, 문화전파를 쉽게 하는 기술이 구주전역에 퍼졌다.

 

III-2c 종교 사상 교류(宗教思想交流)

 

1. 불교: BC 1세기말엽에 불교는 우전(于闐: Khotan) 에서 탑극랍마간대사막(Taklimakan Desert) 남북을 사주지로 자공도(Silk Road Sub-Confucian Road)를 따라 서역각국 전체로 전파되었다. 불교가 서역지구에 전입에 관하여 아직도 허다한 설명이 있다. 그러나 국내외 학술계 기본의견은 불교는 이르면 BC2세기 이후, 늦어도 BC1세기말에 이미 서역에 전입하였다고 주장한다.

여기 의거하여, 불교는 BC87년에 서역 우전 혹은화전(Yutian or Hotan) 에 전입한 이후, BC10년 전후로 불교성지 우전에서 서역북방으로 향하여 엽성, 사차, 탑십고이간, 객십, 아극소, 고차, 언수[Yecheng, Shache, Taxkorgan, Kashgar, Aksu, Kuche, Yanshou] 등 서역의 사주지로 북로각지와 동북방향을 향하여 차말, 약강, 미란, 누란[Qiemo, Ruoqiang, Milan, Loulan] 등 서역의 사주지로 남북로를 따라 전파함은 당연지사였다.

불교를 제외하고 배화교, 마니교와 경교는 사주지로를 따라 중국에 이르러 많은 사람의 신앙을 이루었고; 아울러 사주지로의 분지를 따라 조선반도, 일본과 기타 아시아국가로 전파되었다.

 

2, 배화교(Zoastrianism:일명 천교)는 중국인이 옛이랑(Ancient Iran)의 쇄라아시덕교(Zoroastrianism) 이라고 칭하고 BC6-1세기에 사로를 따라 동방으로 전파되어서 이는 가장 일찍이 전입된 서역의 종교였다. 배화교는 일찍이 파사(Persia)의 국교였고, 이사란합리발(古伊朗瑣羅亞斯德教; Islamic Caliph)이 일어난 이후 동으로 이동하도록 강요됬다.

기록에 서역각국의 신앙이 쇄라아사덕교 (Zoroastrianiswm)였고, 중원왕조 조정의 지지를 받아, 수당시기에 많은 천사(Zoro temple)가 생겨 [호상기복: 胡商祈福(오랑캐상인기복)]을 기원하였고, 살포(薩薄)를 설립하여서 지방통치자는 배화교의 발전을 억제하였고, 이 종교를 국가관리체계속으로 넣을 것을 시도하였다. 그런데 이종교가 9세기중엽에 회흘인(Huihe People)이 서편 타비목분지(Tarim Basin)로 온후 소실되었다.

 

3. 경교(景教; Nestorianism) : 이는 서리아(敘利亞)기독교 섭사탈리교파(Nestorian Christianity Syria)의 일개분지(一個分支)이며, 사료에 기재되기를, 당태종 정관9년(635) 황제의 호감을 얻어 장안 흥건묘사(興建廟寺)의 한자리를 허락받아서, [파사사: Persian Temple]라고 처음에 칭하다가 후에 [라마사], [대태사]로 개명하였다.

당고종 재위시 아라본(Aroben)은 진국대법왕(鎮國大法主)으로 봉하였고, 교당에 또한 역대 대당황제의 상을 걸었다. 당현종 천보14년(755)에 안사지난이 폭발한 후 경교도 이사(伊斯)는 일찍이 곽자의에 협조하여 난을 평정하였기에 이후에 자의가사를 받았다.

633년에 개시한 후 중원에서 200년간 순리로 발전하여 천교, 마니교(祆教及摩尼教)와 더불어 삼이교(三夷教)라 병칭되었다. 그 후에 회창법란(會昌法難)후, 경교도는 쇠락하였고, 16세기말에 천주교가 진입하여서, 경교는 자취를 감추었다.

 

REFERENCE:

絲綢之路 - 維基百科,自由的百科全書: 유기백과 백과사전

Silk Road - WIKIPEDIA

 

 

IMAGES and MAPS 絲綢之路(사주지로: 비단길)

丝绸之路经典路线-新华丝路

 

1. 玉門關(옥문관)

玉门关- 维基百科,自由的百科全书

 

2. 交河故城(교하고성)

新疆交河故城遗址| Mapio.net

 

4. 絲綢之路上的商隊(사주지로상상대): 비단길 상인무리

驼铃悠悠?丝绸之路上的大咖是军队而非商人|丝绸之路|军队|商人_新浪历史_新浪网

 

7. 靑金石(청금석): 불교의 일곱가지보물중의 하나

미국메트로폴리탄 미술관 청나라 청금석산자(靑金石山子) 석굴나한(石窟羅漢) : 네이버 블로그

 

9. 張騫出西域圖(정간출서역도): 장건이 서역으로 출사하는 그림

问政人文|张骞出使西域图:凿空丝路的图像记忆

 

10. 漢代玉仙人奔馬(한대옥선인분마): 한나라시절 선인이 말탄 모습

西漢玉羽人奔馬的發現@ 我在琉璃廠的歲月:: 隨意窩Xuite日誌

 

12. 克麗歐佩特拉(극려구패특납): Queen Cleopatra

克娄巴特拉七世- Wikiwand

 

13. 陸路絲綢之路的路線圖(육로사주지로적노선도): 육로 비단길 노선도

丝绸之路路线图地图(第1页) - 要无忧健康图库

 

14. 唐代的《金剛經》(당재적금강경):당대의 금강경 불경

金剛經- 维基百科,自由的百科全书

 

16. 絲綢之路 路線要約(사주지로 노선요약)

絲綢之路- 維基百科,自由的百科全書

 

 

Kwan Ho Chung-October 31, 2021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6 운영자 2016.11.20 14920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6 운영자 2018.10.19 4816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1938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2016.06.28 운영자 2020.12.23 11251
8282 Happy New Year! [5] 2021.12.31 이한중*65 2022.01.01 65
8281 고진영, 63홀 연속 그린 적중…11월 골프계 최고 뉴스 선정 [1] 2021.12.31 황규정*65 2021.12.31 24
8280 [EPL]손흥민, ESPN 선정 베스트11…살라와 함께 좌·우 공격수 [1] 2021.12.31 황규정*65 2021.12.31 8
8279 미얀마 내전 [3] 2021.12.29 온기철*71 2021.12.31 28
8278 몽고제국(蒙古帝國) 제2회 [1] 2021.12.29 정관호*63 2021.12.29 32
8277 [EPL현장리뷰]'손흥민 리그 8호골+4경기 연속골' 토트넘 승리! [5] 2021.12.26 황규정*65 2021.12.28 15
8276 한국의 대선; 이재명, 윤석열, 김동연 [5] 2021.12.25 온기철*71 2021.12.26 46
8275 돌아온 황제’ 우즈, 아들과 함께 PNC 챔피언십 준우승 [3] 2021.12.20 황규정*65 2021.12.22 37
8274 What's going on in Ukraine? Result of Denuclearization? [4] 2021.12.18 온기철*71 2021.12.22 38
8273 황선우, 쇼트코스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 金···메이저 첫 우승 [3] 2021.12.18 황규정*65 2021.12.19 21
8272 사대교린 숙명 이데올로기 [1] 2021.12.17 온기철*71 2021.12.26 33
8271 몽고제국(蒙古帝國) 제1회 [2] 2021.12.16 정관호*63 2021.12.28 54
8270 Korean Vegan; Joanne Lee Molinaro 2021.12.14 온기철*71 2021.12.14 29
8269 안나린, LPGA Q시리즈 수석 합격… 최혜진 8위, 홍예은 12위 통과 [4] 2021.12.13 황규정*65 2021.12.13 37
8268 동인도 회사; 네델란드와 영국 [2] 2021.12.06 온기철*71 2021.12.09 51
8267 [EPL] ‘손흥민 5호골’ 토트넘, 브렌트포드 2-0 제압…6위로 도약 [5] 2021.12.02 황규정*65 2021.12.19 27
8266 요지음 한국사람들이 이야기 하는 콜럼버스와 유럽인들 [2] 2021.12.01 온기철*71 2021.12.03 56
8265 손흥민, 메시·호날두·네이마르와 함께 올해 최고의 공격수 10인 선정 [2] 2021.12.01 황규정*65 2021.12.01 19
8264 북한 핵과 대선 [2] 2021.11.29 온기철*71 2021.12.02 37
8263 세계사는 유럽인들의 역사인가? [4] 2021.11.26 온기철*71 2021.12.01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