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Image result for 拜新月 images

 
拜新月(배신월)
唐朝 李端(당조 이단)
拜新月 李端
배신월 당조 이단

開簾見新月,便即下階拜。
개렴견신월하니, 편즉하계배를.

細語人不聞,北風吹裙帶。
세어인불문하니, 북품취군대를.
새 달께 절하다.
당조시인 이단

발을 열고 새달을 보고서,
곧장 계단에 내려 절하였네.

가냘는 말소리 사람은 못 듣지만,
북풍은 치마 띠를 불어 날리도다.

作者李端(작자 이단) 約743-782?)

그의 字(자)는 正已(정기)이며,趙州(조주) 사람이었고, 젊어서 여산에서 살았고, 시승(詩僧) 교연(皎然)이 스승이었으며 대력(大曆) 5년에 진사가 되었다.. 일찍이 비서성 교서랑과 항주 사마를 역임하였고, 만년에는 관직을 사직하고 호남 형산에 은거하여서 호를 형악유인(衡嶽幽人)이라하였다。
현재 이단시집 3권[《李端詩集》三卷]을 남겼고, 대다수 상대의 시에 응하여 대답한 시이며, 소극적으로 세상에서 도피하는 사상을 자주 표현하고, 사회현실과 여기에 대한 반영을 지었고, 약간 규정(閨情)의 시로서 맑고도 아름다워 가히 읊을 만하며, 사공서(司空曙)와 유사한 풍격을 갖추었다.
중국사에서 AD 743-782?: 현종 후반기부터 숙종-대종-덕종 때까지 살았다. 그러니 안록산 난을 겪었고, 그 후 부분적으로 중흥하였다.

鑑賞(감상)

앞 양구는 규중여자가 구슬 발을 걷고 달을 보고, 곧장 계단을 내려가 절하는 모습을 그렸고, 그녀의 급박하며 미묘한 심리를 그렸다.
“개렴(開簾)”의 한구는 그 말하는 기세를 헤아려 보건대, 주렴을 열기 전에 마치 “배월(拜月)”의 뜻이 없었고, 그러나 주렴을 열고 한번 새 달을 보고서, 즉시 뜰앞 땅으로 내려가서 절을 하니, 이와같이 형식에 억매이지 않고, 오랫동안 쌓인 많은 마음속에 생각하는 일과 그 많은 언어와 사연, 그리고 그 호소를 할 수 있는 사람은 없기에, 어찌 할 수 없이 밝은 달에게 부탁하는 정경이다.
이 어찌할 수 없는 정으로써 “배월”의 정성을 바로 보며, 이 정성으로 인하여, 진실로 군사를 일으켜 대중을 동원할 필요까지 없는 어떠한 “배월의식”을 강구한다.
여기서 “편즉(便即) 은 바로 이거다 즉 That is” 이라함이니 “허처전신(虛處傳神)”으로 생동(Vivid)함을 의미하니 미묘한 심리다. 여기 양구의 석자는 특별히 생동함이니, 이 주인공 마음이 홀연히 열려서, 보고서 내려 간다함은 자연적 동작이고 사람으로 하여금 민첩하게 계단으로 뛰어 내려가니 그녀의 신색이 가히 즐겁고 기쁘다.

 
拜新月 Youtube


拜新月(배신월): 새 달께 절하다
Image result for 拜新月 images

 

月光: Moon beam Moon beam.jpg

 

 

Kwan Ho Chung - January 15, 2020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7 운영자 2016.11.20 757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7 운영자 2018.10.19 1548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1043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1] 2016.06.28 운영자 2018.10.19 654
7028 Readjusted schedules of LPGA and PGA in 2020~ 2021 [4] 2020.04.18 황규정*65 2020.04.18 167
7027 부흥회와 간증 [1] 2020.04.17 온기철*71 2020.04.17 43
7026 Mathematical Model Shows China's Enormous Unreported Cases [4] 2020.04.17 이한중*65 2020.04.17 30
7025 왜 Trump가 WHO와 Xi 에 Upset 했나? [6] 2020.04.16 운영자 2020.04.18 85
7024 [속보] The First Good News of War Against COVID-19 [2] 2020.04.16 이한중*65 2020.04.18 32
7023 Deer Hunter; 임종덕? [7] 2020.04.16 온기철*71 2020.04.17 69
7022 태용호, 국회의원 당선 [3] 2020.04.16 이한중*65 2020.04.16 37
7021 COVID19; 어느 미국인사의 소견 [1] 2020.04.15 온기철*71 2020.04.16 42
7020 Health Care Workers' Price Against COVID-19 [1] 2020.04.15 이한중*65 2020.04.15 25
7019 Trump pausing WHO funding [4] 2020.04.14 온기철*71 2020.04.15 32
7018 Intuition ignored Science, How many more died? You figure! [7] 2020.04.13 온기철*71 2020.04.14 54
7017 COVID-19 Dashboard Worldwide [9] 2020.04.13 이한중*65 2020.04.15 53
7016 South Korea to ship Testing Kits to US [3] 2020.04.13 이한중*65 2020.04.14 26
7015 The Appearance vs the Substance [3] 2020.04.13 온기철*71 2020.04.13 30
7014 Can you believe this has happened in America? [4] 2020.04.12 온기철*71 2020.04.14 43
7013 How To Grocery Shop Safely [8] 2020.04.12 이한중*65 2020.04.14 55
7012 Korean American Doctors comment on COVID19 2020.04.12 온기철*71 2020.04.12 60
7011 Clot-busting Treatment - A new hope in COVID-19? [6] 2020.04.12 운영자 2020.04.14 49
7010 John Locke on Freedom [5] 2020.04.12 온기철*71 2020.04.12 29
7009 함께 50년 [7] 2020.04.11 노영일*68 2020.04.22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