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General 봄소식, 우리 소식들

2005.04.23 02:35

kyu hwang Views:7566

늦으나마
이곳 미시간 에도 봄소식이
천천히 다가 오드니
One step 전진
잠깐 여름 맛을 보여주고
Sharp turn back 해서
겨울로 다시돌아 온듯
Mother Nature가 Tango 라도
추는듯 하오.

나는
지난 2001년에 28년 만에
産科 그만두고
Part time 婦人科만 하고있소.
Office 는 일주일에 4 half days
水,週末은 땡땡이 칩니다.

남는 시간(plenty of)
우리 홈피 아침 저녁으로 방문하는
재미(It is my new toy)
Internet 으로 한국 TV(KBS)보는樂으로
지내오.자기전 졸리울때 까지
책 읽는 버릇(좋은 수면제 역활을 함)

매일 강가를 운동삼아 걷고
친구들과 golf는 1-2/week 정도.

애들은(딸,아들)
결혼할 생각은 않고----.新世代의 Trend 인가??

딸,선혜는 다음달 초에 NYU에서
Clinical Psychology PHD 받게 되어
뉴욕 나들이 한 일주일쯤 할생각.
긴 여정을 잘견뎌낸 딸애가 대견하오.

내 신상 명세를 밝히 었으니
여러분들도
우리 홈피를 활성화 하는 의미 에서도
봄 잠에서 깨셔서
여러분들의 현황, 봄소식등 보내주시오.
특히
현재兄
아마 사모님들 께서 兄의 Joke를
듣고파 할것이고
Ohio에 있는 채진 兄!
왜 예전에 우리 Florida 에서
만들었던 Joke Book
이젠 서서히 풀어보시요.
사실
손주 자랑은 듣기 싫은데
이번만큼은 예외로
돈 않받고 들어 주겠소
백효氏 들으셨지요?

여러분둘의 소식을 기다리며-----.

Michigan 에서  정선과 규정 드림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6 운영자 2016.11.20 13684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6 운영자 2018.10.19 1982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1229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1] 2016.06.28 운영자 2018.10.19 1257
1626 하나님을 헷갈리게 하지마! [6] 2005.04.22 이 한중 2005.04.22 6490
1625 [re] Perry Hotel.....Hahn Joong Lee [3] 2005.04.27 물안개 2005.04.27 7368
1624 [re] 부부의 미학(美學).....오 세 윤 [5] 2005.04.26 물안개 2005.04.26 6997
1623 부부싸음과 남편의 능력(퍼옴) [5] 2005.04.22 kyu hwang 2016.06.17 6804
» 봄소식, 우리 소식들 [5] 2005.04.23 kyu hwang 2005.04.23 7566
1621 단체 특별 휴가 모집 광고 2005.04.24 閒心閒놈 2005.04.24 7958
1620 A Snow Blizzard in April, Michigan [3] 2005.04.24 이한중 2005.04.24 6895
1619 From the Queen Mary 2 [9] 2005.04.25 一水去士 2005.04.25 7707
1618 천국과 지옥 (퍼옴) [2] 2005.04.29 석주 2005.04.29 6778
1617 Michigan 4 stooges의 추억들 [2] 2005.04.30 kyu hwang 2005.04.30 6975
1616 The Priceless Thing that Mastercard can't buy [2] 2005.05.02 一水去士 2005.05.02 7248
1615 찔레꽃 [3] 2005.05.03 오세윤 2005.05.03 7113
1614 찔레꽃의 전설 [2] 2005.05.03 一水去士 2005.05.03 7127
1613 진달래 피던 故鄕 [5] 2005.05.04 민경탁, 閒心詩人 2005.05.04 6614
1612 아름다운 연꽃 처럼 (퍼옴) [1] 2005.05.07 YonnieC 2005.05.07 8216
1611 Coffee drink 에 관하여 [6] 2005.05.14 석주 2005.05.14 6989
1610 황룡, 그 오색의 그리움 (기행문) [6] 2005.05.14 오세윤 2005.05.14 5873
1609 Coffee drink 에 관하여 ( 화창한 날 마시면 좋은 커피) [5] 2005.05.16 석주 2005.05.16 7911
1608 삶의 16가지 메세지 (퍼옴 from Daum.net) [5] 2005.05.18 一水去士 2005.05.18 6454
1607 금도협(金刀峽)의 손수건 (여행기) [9] 2005.05.19 오세윤 2005.05.19 6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