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Hobbies Wine 과 Cork 병마개 이야기

2011.08.04 17:20

Rover Views:7843

와인 병마개로 코르크를 쓰는 까닭은

와인을 정말 좋아하는 사람에게 와인병의 코르크 마개를 따는 것도 와인을 마시는 하나의 절차라 생각하며 즐거움으로 여긴다. 코르크 마개를 따는 것은 다른 술들의 병마개를 따는 것보다 번잡하고 수고스럽지만 색다른 재미가 있다.


cork and corks


코르크는 18세기 후반부터 와인의 병마개로 사용되었다.
이는 병속의 와인을 공기와 통하게 즉, 숨쉬게하여 와인의 맛과 향을 더욱 좋게하기 때문이다.

너도밤나무과에 속하는 코르크나무는 유럽 서남부와 아프리카 서북부 지역이 원산지다.
포르투칼, 스페인 등지에서 최상급의 코르크나무가 자라고 프랑스, 이탈리아, 모로코, 알제리 등지에서도 재배된다.
이 나무는 20m 높이까지 자라고 나무잎의 길이는 4~7cm다.

포르투갈 수도 리스본에서 약 100킬로 떨어진 코루세의 숲에서 노동자들이 코르크 나무 껍질을 벗기고 있다.





포르투갈 수도 리스본에서 약 100킬로 떨어진 코루세의 코르크 공장에서 트럭에 가득 실린 코르크 나무 껍질을 하역하고 있다.



와인병의 마개로 쓰이는 코르크는 이 나무의 껍질로 30년생 나무 한그루에서 약 25kg의 껍질을 얻을 수 있다.
코르크 마개 제조 과정은 약 6개월에서 2년 정도 나무를 자연상태로 저장시켜 물로 끓여 소독하고 와인맛에 영행을 줄 수있는 타닌 성분을 제거한 후에야 비로소 코르크마개를 만든다.

포르투갈 산타 마리아 드 라마스에 있는 공장에서 숙련공들이 최고급 코르크 나무 껍질에 구멍을 뚫어 코르크 마개를 만들고 있다.





코르크마개는 18세기 프랑스 샹파뉴 지방 오트빌의 수도사 동페리뇽이 샴페인의 마개로 사용한 것이 시초라고 한다.
이전에는 와인을 병에 담은 후 그 위에 기름을 띄워서 공기를 차단하거나 헝겊으로 막고 양초로 밀봉하여 와인 맛을 보존했다고 한다.

 Champagne cork popping




코르크마개는 와인의 방수와 극소량의 공기를 유입시켜 와인이 숨쉬며 맛을 더 좋아지게하는 특별한 역활을 한다.
와인병의 마개로 쓰이는 코르크마개는 와인에 따라 그 길이가 각가 다르다.
오랫동안 보관이 가능한 프랑스 고급 와인은 3~5cm, 보르도의 최고급 와인은 6cm 길이의 코르크 마개를 사용한다.



포르투갈 산타 마리아 드 라마스에 있는 공장에서 생산된 코르크 마개 샘플이 테스트를 기다리고 있다.
기계화된 대량생산 기술이 개발되었지만, 최고급 마개는 숙련공들이 직접 손으로 만드는 것이다.



와인을 장기간 보관하면 코르크마개의 조직이 약해져서 와인이 외부 공기에 노출되어 맛이 떨어진다. 최상급의 와인을 20년 이상 장기 보관 숙성시키는 경우엔 코르크마개를 바꾸어주는 작업을 한다. 이때 자연 증발분의 와인은 동질의 다른 와인으로 보충해 준다.

와인의 5% 정도에서는 코르크마개에 붙어있는 곰팡이로 인해 향이 고약하게 변하는 부쇼네(Bouchonne)현상이 생긴다.

코르크마개 와인은 눕혀서 보관하는 것은 알만한 사람은 아는 상식이다.
이는 코르크마개가 늘 촉촉하게 젓어 있어 외부 공기를 차단하기 위해서다.

와인은 공기에 노출되는 순간부터 맛이 변하기 때문에 마개를 딴 와인은 모두 마시는 것이 좋다.

Red wine drinkers

그러면, 자... 여러분, 이대로.. 영원히.. 위하여.. Sauna (사랑과 우정을 나누자).. Cheers !!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7 운영자 2016.11.20 647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7 운영자 2018.10.19 1222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892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1] 2016.06.28 운영자 2018.10.19 511
34 북한산의 여름. [3] 2008.07.11 유석희*72 2008.07.11 7273
33 우리 술 이야기 2008.07.18 유석희*72 2008.07.18 7556
32 Card Magic or Dumb Joke ?? [9] 2009.08.18 Rover 2009.08.18 6413
31 서울의대 친선 바둑대회 [4] 2010.02.16 유석희*72 2010.02.16 7959
30 Detroit Gourmet Club을 소개합니다 [7] 2010.04.03 이민우*67 2010.04.03 8524
29 The show, "O" by Cirque Soleil [4] 2010.10.09 Rover 2010.10.09 9141
28 Climb of Grays and Torreys Peaks [4] 2010.10.26 운영자 2010.10.26 6720
27 [N. Cascades National Park #1] Sauk Mountain Trail (#1/2) [4] 2010.10.29 조영갑*70 2010.10.29 8786
26 [N. Cascades National Park #2] Sauk Mountain Trail (2/2) [4] 2010.11.01 조영갑*70 2010.11.01 8629
25 [N. Cascades National Park #3] Chain Lakes Loop Trail (#1/2) [5] 2010.11.06 조영갑*70 2010.11.06 8180
24 [N. Cascades National Park #4] Chain Lakes Loop Tail(#2/2) [6] 2010.11.08 조영갑*70 2010.11.08 8244
23 [N. Cascades National Park #5] Park Butte Trail (#1/2) [4] 2010.11.11 조영갑*70 2010.11.11 8557
22 [N. Cascades National Park #6] Park Butte Trail (#2/2) [5] 2010.11.22 조영갑*70 2010.11.22 8217
21 [N. Cascades National Park #7] Maple Pass Loop Trail [3] 2010.11.25 조영갑*70 2010.11.25 9192
20 [N. Cascades National Park #8] Windy Pass Trail [4] 2010.11.26 조영갑*70 2010.11.26 8256
19 [N. Cascades National Park #9] Wildflowers(1) [1] 2010.11.29 조영갑*70 2010.11.29 10143
18 [N. Cascades National Park #10] Wildflowers(2) [1] 2010.11.29 조영갑*70 2010.11.29 9645
17 Late Spring in N. California. [2] 2011.06.15 민경탁*65 2011.06.15 4863
» Wine 과 Cork 병마개 이야기 [1] 2011.08.04 Rover 2011.08.04 7843
15 [Crater Lake NP, Three Sisters Wilderness] 1. Bend, Oregon [3] 2011.09.11 조영갑*70 2011.09.11 64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