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다른 webpage밑에 comment를 쓰는 방법


아무 Board의 어떤 webpage의 밑으로 가시면 아래와 같은 장소를 보시게 됩니다. 이 사진중의 가운데 부분이 "comment 난"이지요. 여기에 하시고 싶은 comment를 쓰시면 됩니다. 아주 쉬워요. 그냥 E-Mail 쓰시듯 쓰시고나서 제일 밑에있는 "Add Comment"를 click 하시면comment가 올라가지요.

혹시 실수할까봐 겁내시거나 걱정하지 마십시요. 언제나 자기가 쓴것을 삭제할수있읍니다.

만일 마음에 들지 않는 실수나 바꾸고 싶은 부분이 있으면 Comment바로 밑에있는 "Update"를 click하시면 다시 comment 편집으로 들어가고 거기서 바꾸시거나 보태시면됩니다.
 

또 쓴것이 맘에 않들면, 제일 밑에있는 "Delete"를 click하시어 아무때나 완전히 삭제해 버리면 됩니다.

한글이나 영어, 漢字를 맘대로 섞어쓰셔도 됩니다. 문법이나 Spelling틀리는것도 걱정 마십시요.
또 한글로 쓰실때 "철자법" 걱정하지 마십시요. 여러분들이 그 어려운 철자법을 제대로 쓰시는것을 원하지도 않고 기대하지도 않습니다. 여기에서는 모두 다 그런 실수를 서로 용서해줍니다.

본인은 세종대왕께서 한글을 창시한 원래의 의도대로 "소리 나는대로 쓰기"를 주장하며,

생전가도 다 배울수 없고,  배워도 "조령모개 (朝令暮改)"되는  "철자법의 폐지"를 주장하는 사람입니다.
 

Comment Tutorial 800.jpg


일단 comment를 올리신후에 다시 돌아가서 교정하거나 삭제할때 아래와 같이 하십시요.

comment2-800.jpg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7 운영자 2016.11.20 648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7 운영자 2018.10.19 1240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893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1] 2016.06.28 운영자 2018.10.19 513
351 5월의 시 두편 [1] file 2008.05.20 이건일*68 2008.05.20 8318
350 나에게 무슨 효심이 있단 말인가 - 허서룡 (시계탑 2007) [1] 2008.05.20 허서룡*66 2008.05.20 9714
349 목에 난 수염 - 서 량*69 [2] file 2008.06.01 서 량*69 2008.06.01 7096
348 오월 마지막 날에 [4] 2008.06.03 조성구#65 2008.06.03 8814
347 <詩 낭송> 천 년 전 당신과 나는 - 서 량*69 [5] 2008.08.08 서 량*69 2008.08.08 7061
346 그리움 [10] 2009.09.11 유석희*72 2009.09.11 8473
345 Solitude - 이한중 [4] 2009.11.17 이한중*65 2009.11.17 5902
344 On Thanksgiving Day Of 2009 [5] 2009.11.26 이한중*65 2009.11.26 7601
343 겨울이 오면(제 후배의 시) [4] 2010.01.03 유석희*72 2010.01.03 8610
342 I Have Nothing To Say [3] 2010.01.07 이한중*65 2010.01.07 8213
341 I Can Only Sing [8] 2010.01.28 이한중*65 2010.01.28 7145
340 눈은 내리네 [5] 2010.02.02 이한중*65 2010.02.02 7992
339 [시해설] 김영랑 : 돌담에 속삭이는 햇발같이 [5] 2010.03.06 김원호#63 2010.03.06 8167
338 [시해설] 정지용 : 春雪 [2] 2010.03.10 김원호#63 2010.03.10 10094
337 봄비는 오는데 [5] 2010.03.13 이한중*65 2010.03.13 7184
336 [시해설] 변영로 : 봄비 [2] 2010.03.17 김원호#63 2010.03.17 8418
335 [시해설] 노천명 : 푸른 오월 [1] 2010.05.01 김원호#65 2010.05.01 8076
334 어머니께 드리는 노래 - 이해인 [6] 2010.05.09 황규정*65 2010.05.09 8321
333 ONCE AGAIN - 이한중 [4] 2010.05.23 이한중*65 2010.05.23 8185
332 A Moment of Fullness [2] 2010.06.04 이한중*65 2010.06.04 75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