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History 미국은 천조국일까?

2023.11.21 09:38

온기철*71 Views:67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208770

최근 한 증권회사에서 미국의 주식매매 수수료를 받지 않겠다는 쿠키 영상이 올라왔는데, 미국을 ‘천조국(天朝國)’이라고 해서 올렸다. 어느 틈엔가 미국을 ‘천조국’이라고 하는 용어가 유행하고 있다.

 

https://youtu.be/0QJcvQYJJQU?si=xpK83Owj_EklVB05

여론조사에서 독주하는 트럼프....바이든의 여유?

 

중국은 세계에서 가장많은 펜타닐 원료를 수출한다. 펜타닐 원료를 가장

많이 수입하는 나라는 미국이다. 영국이 아편 최대 수출국이었고 최대

수입국은 중국이었다. 남아메리카의 마약 산업은 미국 마약시장을 상대로 

성업중이다. 교통사고로 죽어나가는 미국시민보다 미약으로 사망하는 사

람이 더많다고 한다. 

 

대량 총기사고가 일주일이 멀다하고 미국전역에서 발생하고 있는 데 미국

의 제도는 총기규제를 할 수 없는 지경이다. 

 

나라의 빚이 날로 커져가고 있는 데 정부는 예산보다 더 지출하여 매달 정부

기능 정지 상태에 이르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의회에 최대 빚 천장을 높여

달라고 요구한다. 

 

미국국민의 다수는 온갓 소송에 걸려있는 범죄자를 지지한다. 미국의 제도는

이사람이 소송에걸려있던 감옥에 있던 대통령에 출마 할 수 있게 되어있다. 이

사람의 대항마는 81세의 고령이다. 

 

빈부 차이가 점점 심화되고 있다. GDP는 매년 경제가 성장하고 있음을 증명

하고 실업율은 역대 최저를 기록하고 있지만 중산층이 빠른 속도로 엷어지고

빈곤층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다수인 백인 중산층의 몰락은 이들의 유색인종에 대한 혐오감과 미국의

전통적인 가치에 대한 부정을 키워 "삐뚤어진 가치관"을 가진 집단을 만들어 

내고 있다. MEGA 의 기치를 내세운 트럼프는 이들의 지지를 얻어 집권했고 

재선에 실패했지만 다시 집권할 기세를 보이고 있다. 

 

트럼프의 재 집권은 미국 민주주의를 뿌리채 흔들어 놓을 것이다. 아마 미국 자체

는 망하지 않터라도 미국중심의 세계질서는 무너질것이다. 미국을 섬기는 한국은

미국 보다도 더 심각한 피해를 입을 것이다.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6 운영자 2016.11.20 17595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6 운영자 2018.10.19 31392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5277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2016.06.28 운영자 2020.12.23 43199
8821 한국에의 복수국적 - 이중국적이 더 불리한 경우를 알려 드립니다 [1] 2024.02.24 운영자 2024.02.24 8
8820 신진서, 농심배 16연승... 중국 기사 올킬로 한국 4연속 우승 [1] 2024.02.23 황규정*65 2024.02.23 10
8819 古朝鮮:고조선 [1] update 2024.02.23 정관호*63 2024.02.24 8
8818 한국진공작전; Eagle Project and Napko Project 2024.02.22 온기철*71 2024.02.22 55
8817 일제의 김구 암살 공작과 밀정 [2] 2024.02.19 온기철*71 2024.02.22 48
8816 장개석은 한국에 친중정부가 수립 되게 하려고 임정을 도왔다. [1] 2024.02.17 온기철*71 2024.02.24 58
8815 봄날의 원망 [1] 2024.02.16 정관호*63 2024.02.16 15
8814 내 마음은 가을 달 [1] 2024.02.08 정관호*63 2024.02.14 398
8813 1945년8월15일은 과연 해방이었을까? [2] 2024.02.06 온기철*71 2024.02.07 37
8812 Pearl Buck 과 유일한 [2] 2024.02.02 온기철*71 2024.02.05 66
8811 연꽃 한송이 [1] 2024.02.01 정관호*63 2024.02.01 35
8810 1947 년 Wedemeyer 사절단 방한과 미국의 대한정책 [1] 2024.01.28 온기철*71 2024.02.02 36
8809 東北工程: 동북공정 [7] 2024.01.23 정관호*63 2024.02.06 257
8808 리디아 고, LPGA 개막전서 통산 20승...명예의 전당 눈앞 [2] 2024.01.22 황규정*65 2024.01.22 105
8807 ‘이강인 멀티골’ 한국, 바레인 3-1 제압…아시안컵 산뜻한 출발 [16] 2024.01.15 황규정*65 2024.02.07 64
8806 詠懷古蹟 其五(영회고적 기오) :고적에서 회포를 읊다 5회 제갈랑 편 [1] 2024.01.15 정관호*63 2024.01.17 30
8805 해방정국 정치세력 [1] 2024.01.10 온기철*71 2024.01.12 53
8804 詠懷古蹟 其四(영회고적 4회): 고적에서 회포를 읊다. 4회. 유비 편 [1] 2024.01.07 정관호*63 2024.01.16 56
8803 Happy New Year! [4] file 2023.12.31 조승자#65. 2024.01.16 131
8802 1945-1948년 남한을 통치 했던 미국인들(미군정 요인들) [1] 2023.12.30 온기철*71 2024.01.09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