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头条问答- 张志和的《渔歌子》表现作者怎样一种的心境?(15个回答)  
漁歌子(어가자)
漁歌子 張志和
어가자 장지화

一(일).

西塞山前白鷺飛,桃花流水鱖魚肥。
서새산전백로비하니,도화유수궐어비를

青箬笠,綠蓑衣,斜風細雨不須歸。
청약립 녹사의하니, 사풍세우불수귀를

二(이).

霅溪灣裡釣魚翁,舴艋為家西復東。
삽계만리조어옹은, 책맹위가소부동을.

江上雪,浦邊風,笑著荷衣不嘆窮.
강상설 포변풍하니, 소착하의불탄궁을.
어부의 노래
중당 장지화



서새산 앞에 백로가 나르니,
복사꽃 흐르는 물에 궐어가 살쪘도다.

푸른 대껍질 삿갓에 녹색 도롱이 옷입고,
비낀 바람과 가는 비에 돌아가지 않으리.



삽계 굽이의 낚시옹은 거룻배를 집삼아,
서편과 동편을 왔다 갔다 하네.

강 위에 눈 내리고 물가 바람 불건만,
웃으며 연옷 입고 가난을 한탄치 않네.

注釋(<주석)

西塞山(서새산):절강성 호주시 서면에 있다.
白鷺(백로):일종의 물새
桃花流水(도화유수):복사꽃 만발한 계절 봄물이 넘치는 시절을 말함.
箬笠(약립):대잎을 짠 삿갓.
蓑衣(사의):풀이나 종려나무 껍질로 만든 비옷.
霅(삽)溪: 절강의 물 이름. 浦(포):물가.
荷衣(하의):연잎으로 짠 옷이니, 은사의 의복을 가리킨다.
舴艋(책맹): 거룻배 혹은 작은 배. 灣(만): 물굽이

賞析(상석)

이 시는 강남 물가 봄날 낚시하는 정경을 그렸다. 선명한 산빛과 물색이며, 어옹의 형상등 한폭의 시로 그린 산수화다.
“서새산 앞에 백로가 나르니”는 서새산 앞에 지점을 가리킨다. 백로는 한적한 모습의 상징이며, 백로는 자유롭게 날고, 또 어부의 유한자득함을 돋보이게 하였다.
다음구에서 “복사꽃 흐르는 물에 궐어가 살쪘다”함은 이 속에서 복사꽃과 푸른물이 서로 비추고, 늦은 봄 서새산앞에 호수의 빛과 산색을 표현하였고, 어부의 생활환경을 장식하였다.
제3과 제4구는 푸른 대삿갓과 녹색의 도롱이 우비를 걸치고, “빗겨부는 바람과 가는 비에 집에 가지 않는다”는 어부의 모습이다. 그는 삿갓을 쓰고 비옷 입고, 비바람 속에서 스스로 즐거워서 돌아감을 잊었다.
이 시 전체는 색이 선명하고 밝고 아름다우며, 용어가 활발하고, 어부의 유한자재한 생활정취를 생생하게 표현했다.

張志和(장지화)
古代诗人的修炼故事:张志和| 大纪元시인 장지화는 당조 금화인으로 조정에서 작은 관직에 근무했고, 후에 강호상에 은거하여, 자칭 “연파조도 즉 연기낀 파도위에 낚시하는 무리”라고 하며, 이 어부생활의 표현을 빌려 자기의 은거생활의 취미를 표현하였다. 여기서《漁歌子》又名《漁父》或《漁父樂》 즉 어가자, 어부, 혹은 어부락이란 민간의 고기잡이 노래다.
張志和(732年-774年),字子同,初名龜齡,號玄真子,祖籍婺州金華(今浙江金華),先世因“不忍坐視民患”,棄官隱居黟縣赤山鎮(今祁門縣祁山鎮)石山塢,又遷潤田張村庇。唐代詩人。
張志和三歲就能讀書,六歲做文章,十六歲明經及第,先後任翰林待詔、左金吾衞錄事參軍、南浦縣尉等職。後有感於宦海風波和人生無常,在母親和妻子相繼故去的情況下,棄官棄家,浪跡江湖。唐肅宗曾賜給他奴、婢各一,稱“漁童”和“樵青”,張志和遂偕婢隱居於太湖流域的東西苕溪與霅溪一帶,扁舟垂綸,浮三江,泛五湖,漁樵為樂。
唐大曆九年(774年),張志和應時湖州刺史顏真卿的邀請,前往湖州拜會顏真卿,同年冬十二月,和顏真卿等東遊平望驛時,不慎在平望鶯脰湖落水身亡。

 
影像
白鷺 (백로)
唐白鷺- eBird

鱖魚(궐어)
鳜鱼图片大全- 致富热

漁歌子(어가자)
QDEWctyCx-RutjF9JcdgrckUYSiragQYEfQiDGhd Kwan Ho Chung - March 20, 2017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6 운영자 2016.11.20 17689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6 운영자 2018.10.19 31587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5380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2016.06.28 운영자 2020.12.23 43301
62 유해란, 2023 LPGA 신인왕 등극…韓선수 역대 14번째 [3] 2023.11.13 황규정*65 2023.11.27 49
61 영화: 서울의 봄; 전두환의 인생과 장태환의 인생 [3] 2023.11.28 온기철*71 2023.11.30 96
60 The American Occupation of Korea [2] 2023.12.02 온기철*71 2023.12.03 78
59 '손흥민 8호골-결승골 작렬' 토트넘, 팰리스 2-1 꺾고 8승 2무 PL 단독 1위 질주... 10G 무패행진-손흥민 풀타임 활약 [4] 2023.10.27 황규정*65 2023.12.03 419
58 한국 배드민턴 경사…서승재·안세영 올해의 남녀선수상 [1] 2023.12.12 황규정*65 2023.12.12 38
57 History of L.A. Koreatown 2023.12.12 온기철*71 2023.12.12 70
» [唐朝] 漁歌子(어가자): 어부의 노래 [1] 2017.03.19 정관호*63 2023.12.13 292
55 당신은 여운형을 아십니까? [3] 2023.12.13 온기철*71 2023.12.14 78
54 除夜作 高適 [4] 2019.02.09 정관호*63 2023.12.17 836
53 Trump will end the American Democracy if he is elected [3] 2023.12.20 온기철*71 2023.12.22 47
52 唐詩長篇卷之上: 당시장편 권지상 [2] file 2023.12.11 정관호*63 2023.12.27 49
51 傷春: 상춘 [1] 2023.12.21 정관호*63 2023.12.27 66
50 My Father's American Education 2017.05.18 정관호*63 2024.01.05 273
49 [Memorable Photo] 선친의 옛 발자취를 찾아서 [8] 2014.08.06 정관호*63 2024.01.05 3965
48 除夜 戴復古: 제야 대복고 [4] 2023.12.30 정관호*63 2024.01.07 65
47 [唐詩] 左掖梨花(좌액이화): 배꽃 노래 file 2016.06.28 정관호*63 2024.01.08 384
46 1945-1948년 남한을 통치 했던 미국인들(미군정 요인들) [1] 2023.12.30 온기철*71 2024.01.09 68
45 동심초(同心草) [7] 2017.01.09 정관호*63 2024.01.11 551
44 해방정국 정치세력 [1] 2024.01.10 온기철*71 2024.01.12 56
43 이야기로 듣는 옛노래: 황성 옛터 [3] 2023.07.26 정관호*63 2024.01.14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