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https://www.tongi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04909

국가기록원이 확인한 미군사고문단의 제주4.3 개입

미군의 4.3 관련 개입에 대한 제주4.3사건 진상규명및 희생자 명예회복위원회의 자료에 보면 ‘미군은 미군정시절에 진압작전을 직접 지휘했을 뿐만 아니라 정부수립 직후인 1948년 8월 24일 이승만 대통령과 하지 주한미군사령관 사이에 체결된 한미군사안전잠정협정에 따라 임시군사고문단이 설치돼 여전히 한국군의 작전통제권을 갖게 되었다라고 되어 있다.

또 미군 고문단장 로버츠 준장이 1948년 9월 이범석 국무총리 겸 국방장관에게 ‘한국군의 작전통제권은 여전히 미군에게 있다. 군 작전에 관한 모든 명령은 발표되기 전에 해당 미군 고문관을 거쳐야 한다며 한미협정의 내용을 상기시켰다’고 썼다.

로버츠 미군 고문단장이 제주도에서 참혹한 초토화 작전이 벌어지고 있던 1948년 12월 이승만 대통령, 이범석 국무총리, 채병덕 참모총장에게 서신을 보내 ‘송요찬이 대단한 지휘력을 발휘했다. 이 사실을 대통령 성명을 통해 알리라’고 요구했고 이에 대해 채병덕참모총장은 ‘송요찬에게 훈장을 수여할 것’이라고 답했다.

학살극은 제9연대장 송요찬이 1948년 10월 17일 정부의 최고 지령에 따라 해안선에서 5㎞ 이외에 있는 사람은 이유여하를 불구하고 총살하겠다는 포고령을 발포하면서 예고됐고, 11월 17일 계엄령이 선포됨에 따라 본격화됐다. 경비대는 중산간마을 주민들이 무장대에게 협조하고 있다며 중산간마을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학살극을 벌였다.

이 작전에 대해 미군 비밀보고서는 제9연대가 대량학살계획(program of mass slaughter)을 채택했다고 기록했다. 제9연대는 모든 중산간마을 주민들이 공공연하게 게릴라에게 도움과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는 가정 아래 마을 주민에 대한 대량학살계획(program of mass slaughter)을 채택했다. 1948년 12월까지 제9연대가 점령했던 기간 동안 섬 주민에 대한 대부분의 살상이 발생했다.

미군이 당시 한국군의 작전통제권을 행사하면서 송요찬이 진두지휘한 학살계획에 대해 이승만 정부가 훈장을 수여하라고 요구한 것은 미군이 제주4.3 학살을 진두지휘했다는 의미이다. 미군사고문단의 임무에 대해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이 작정한 자료에 다음과 같이 나와 있다.

---그 당시 미 군사고문단은 주로 1949년 후반기 주한미군의 완전철수에 따른 보완 업무를 수행하였는데, 대한군사원조의 집행, 미군장비 및 무기의 이양, 한국군의 편성 및 훈련지도 등의 업무를 주관하였다. 이외에도 주한 미 군사고문단은 한국 육군·해안경비대·경찰로 구성된 한국치안대를 조직, 관리, 그리고 무장, 훈련시키는 임무를 수행했다. 추가하여 한국국내 치안과 질서 유지, 38도선의 방어, 불순세력 제거, 게릴라 침투방지와 방어전쟁 수행, 그리고 해안질서 및 치안유지 등에 관하여 자문하는 임무를 수행했다.---

이상의 내용으로 볼 때 한국군경이 제주에서 이른바 토벌작전을 할 때 그 기본 골격을 미군이 자문했다고 볼 수 있고 미국이 제주4.3 학살에 대해 전적으로 책임이 있다고 할 수 있다. 제주도민에 대한 미국과 대한민국 정부, 경찰과 우익세력의 탄압과 공세는 7년 동안 계속됐다. 그것은 1954년 9월 21일 마지막 무장대원이 체포되고 한라산에 대한 입산금지령이 해제되어 일반인들에게 공개되면서 끝났다.

제주 도민들은 불법으로 자행된 인권침해의 피해자가 되었지만 외부 세계의 어느 누구도 미국이 주도한 테러의 무고한 희생자들을 변호하려 시도한 적이 없었다. 외부에 이 비극의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관심조차 보이지 않았고 대량 학살 책임자를 가려내려 하지 않았다.

그러다 보니 불법해위의 피해자에 대한 보상은 물론 시민권 회복 노력, 거짓 주장으로 피해자를 욕되게 만든 허물을 벗겨주려 시도조차 하지 않았다. 제주 도민은 50년간 침묵을 강요당했고 그들의 고통을 짓누르면서 견뎌야 했다.

출처 : 통일뉴스(http://www.tongilnews.com)

 

https://www.headlinejeju.co.kr/news/articleView.html?idxno=445045

무산된 5.10총선거, 강경진압과 '소련 잠수함' 가짜뉴스

결국 제주도 2개 선거구에서 5.10총선거는 무산됐고, 미군정은 5월20일 즈음 미6사단 제20연대장인 브라운(Rothwell H. Brown) 대령을 제주지구 사령관으로 파견했다.

그는 당시 제주도내 법조계와 언론계 등에서 4.3의 발발 원인을 찾아 치유할 것을 제시했으나, "원인에는 흥미가 없다. 나의 사명은 진압뿐이다"라며 강경진압에 나섰다.  

브라운 대령과 보조를 맞춰 진압에 나선 박진경 9연대장은 부하들에게 암살되기까지 약 한달여간 무장대와 양민 구분 없이 6000여명을 체포하는 등 제주도민들을 무자비하게 탄압했다. 

진압을 이어가던 브라운 대령은 6월15일 제주를 방문한 군정장관대리 콜터(John B. Coulter) 소장에게 "전체 주민의 80%가 공산훈련을 받은 요원 및 공산주의자들과 연계돼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이후 한국인 연대장이 두차례 바뀌었지만, 미군정의 강경진압 기조는 바뀌지 않았다.

1948년 7월 “제주도민의 80%가 공산주의와 관계되어 있다”는 브라운 대령의 발언이 담긴 미 국무부 문서.<사진=제주4.3평화재단>

출처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

No. Subject Date Author Last Update Views
Notice How to write your comments onto a webpage [2] 2016.07.06 운영자 2016.11.20 17579
Notice How to Upload Pictures in webpages 2016.07.06 운영자 2018.10.19 31372
Notice How to use Rich Text Editor [3] 2016.06.28 운영자 2018.10.19 5267
Notice How to Write a Webpage 2016.06.28 운영자 2020.12.23 43183
8681 Three Significant Sport Events last week! [1] 2023.06.12 황규정*65 2023.06.12 45
8680 Durham White Stevens, 전명운, 장인환 [3] 2023.06.11 온기철*71 2023.06.14 66
8679 Special Counsel statement on DOJ Trump indictment [3] 2023.06.09 운영자 2023.06.17 77
8678 Walton Johnny Walker 장군과 한국전쟁 [3] 2023.06.09 온기철*71 2023.06.09 95
8677 고해 출간; 교보문고 주문형 출판 [5] 2023.06.02 온기철*71 2023.06.04 84
8676 한국, U-20 월드컵 2회 연속 8강 올랐다...에콰도르 3대2 격파 [12] 2023.06.02 황규정*65 2023.07.02 62
8675 The Fair Maid of the Mill [1] 2023.06.02 정관호*63 2023.06.02 111
8674 4.19. 5.16과 미국 [3] 2023.05.29 온기철*71 2023.06.01 68
8673 러시아 전술핵 벨라루스 이동…의미는? 2023.05.28 운영자 2023.05.28 150
8672 한반도게임체인저, 한국 독자 핵부장? 미국과의 동맹에 의존? [4] 2023.05.27 운영자 2023.05.28 58
8671 한국핵무장, 미전문가 반대의견 [1] 2023.05.27 온기철*71 2023.05.27 73
8670 의대 불랙홀 [2] 2023.05.27 온기철*71 2023.05.29 83
8669 한국 인공위성 발사 성공; 3차 누리호 [2] 2023.05.25 온기철*71 2023.05.25 67
8668 John Mearsheimer's view of the world [3] 2023.05.24 운영자 2023.05.25 69
8667 The Future of America under the Republicans [1] 2023.05.23 운영자 2023.05.24 49
8666 Jeff Merkley Rips Republicans On Debt Limit [4] 2023.05.22 운영자 2023.05.23 60
8665 전두환 2023.05.21 온기철*71 2023.05.21 60
8664 Who are James Hausman and Bob Brewster? [1] 2023.05.21 온기철*71 2023.06.01 56
8663 Unclassified U.S. documents on 5.18, 1980 [7] 2023.05.16 온기철*71 2023.05.21 85
8662 이은정 교수; 베를린-브란덴부르크 학술원 회원 [1] 2023.05.15 온기철*71 2023.05.18 114